학창시절 담임 선생님의 폭로로 과거 인성이 드러나 화제가 된 유튜버가 있다.

지난 8일 유튜브 [상윤쓰]SangYoon 채널에는 Q&A 영상이 게시됐다.

상윤쓰는 “이름은 김상윤이며 94년생 26살이다. 현재 카페 매니저로 일하고 있다”고 자기소개를 했다.

또한 자신의 이상형과 좌우명, 꿈, 가장 좋아하는 음식 등을 밝히며 감사함을 전했다.

이 영상은 영상 내용 뿐만 아니라 댓글도 화제를 모으고 있다.

바로 상윤쓰의 학창시절 담임 선생님이 댓글을 남긴 것.

자신을 담임선생님이라 밝힌 댓글에는 “남고였는데 애교도 많고 수업도 잘 참여해주고 학급에 소외되는 친구들에게도 칭찬을 해주고 소위 날라리 친구들과도 스스럼없이 잘어울러져서 싸움도 말리고 왕따도 중재하고 반분위기를 융화시키고 정말 너무 예쁘고 고마운 아이였다”라는 내용이 담겼다.

또한 “선생님이 아이들 때문에 힘들었을 때 꽃과 함께 손편지로 응원을 해줬던 예쁜 아이. 유튜버가 딱 맞는 천직인 것 같다. 꾸미려해도 겸손과 선함은 느껴지는 것이 다르다. 상윤이의 선함이 많은 사람들에게 기분좋음을 선물해주길”이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.

이 댓글을 본 네티즌들은 “인성 만렙이다” “안좋아할래야 안좋아할 수 없다” 등의 반응을 보였다.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